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기도, 근신, 순종


기도, 근신, 순종

<김익두> 저 | 오색출판사

출간일
2020-07-17
파일형태
ePub
용량
10 M
지원 기기
PC스마트폰태블릿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김익두 목사님은 한국 교회의 부흥을 이끈 인물로, 한국의 무디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분은 1874년 1월 3일 황해도 농부인 아버지의 독자로 태어났습니다. 17세에 과거 시험을 보았지만, 낙방하였고 같은 해 사업을 시작했으나 실패하였습니다.
그 뒤 술과 도박을 좋아하는 건달이 되어, 황해도 안악군 일대에서 그를 모르는 사람이 없었을 정도였습니다.

1900년 27세 되던 해 김익두는 소안련(蘇安速)- William Swallen- 선교사가 인도하는 집회에 몰래 참석하였다가, 영생에 대한 설교를 듣고 마음에 크게 찔림이 있어서 기독교 신자가 되기로 결심했습니다. 그로부터 세례를 받을 때까지 10개월 동안 그는 언행을 삼가면서 성경을 백독(白讀)할 정도로 경건한 생활을 했습니다. 김익두는 1901년 1월 마지막 주일에 소안련 목사에게 세례를 받고 1906년에 평양신학교에 입학해서 1910년에 제3회로 졸업해 목사 안수를 받았습니다.

황해도 신천교회에 시무하면서부터 김익두는 불같은 성령의 임재, 기적의 신유를 가져오는 부흥회 강사로 부각되었습니다. 신유의 은사가 나타나기 시작한 것은 1919년 12월 경북 달성의 현풍교회 사경회 때였습니다.

3 ? 1운동 이후 민족의 좌절과 슬픔 속에서, 공산주의자와 무신론자의 도전, 정신적인 황폐, 교회의 침체, 자유주의 신학이 교회를 어지럽히기 시작할 때 하나님은 김익두 목사를 세우시고 민족 구원의 대역사를 시작하셨습니다. 어디를 봐도 소망 없는 이 민족에게 하나님께서 이적적인 방법을 통하여 일하셨습니다.

김익두 목사의 부흥회와 설교운동은 이적이 동반되는 집회였습니다. 그는 하나님이 보내신 독특한 사명을 감당하는 한국 교회의 지도자였습니다. 김익두 목사가 부흥회를 인도한다고 하면 수십 리 밖에서도 사람들이 몰려와서 인산인해를 이루었고, 교회 안은 비좁아 밖에 평상을 내어 놓고 그 위에 올라가서 설교를 하였습니다.

삼천리 방방곡곡 어디든지 김익두 목사의 힘 있는 설교를 듣지 않은 사람이 없을 정도로 그의 설교는 대단했습니다. 김익두 목사의 설교를 통해서 주기철 목사가 은혜를 받았으며, 특히 전재선 목사와 이성봉 목사 같은 한국 교회의 위대한 부홍사들이 그의 후계자가 되었습니다. 김익두 목사님은 주님의 사역을 시작한 지 반세 기 동안, 한국은 물론이고 중국과 시베리아, 일본까지 그의 발길을 옮겨 776회의 부흥회를 인도했고,150개 처에 교회당을 건축하였으며,2만 8,000여 회의 설교를 감당한, 그야말로 이 땅의 구령사업의 최선봉에 서 있었습니다.

목차

프롤로그
작가소개
포도원의 주인
에필로그
Copy Left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